진영신문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 봉하마을 찾은 심상정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14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의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에 참배한 뒤 방명록을 쓰고 있다.&nb…
  • 캠코, 진영읍 하계리 공장 공매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경남지역본부가 추천한 경·공매 물건은 다음과 같다. 입찰은 인터넷 공매 사이트인 온비드(www.onbid.co.kr)에서…
  • 진영읍 봉하마을 입구 화재 현재 공장 4동까지…  진영읍 본산공단 인근 (봉하마을 입구)에서 오후 2시쯤 화재가 발생했다.불이 난 D기업은 조선기자재 가연성 플라스틱 물질을 취급하는 …
  • 진영우체국 설창으로 이전  읍사무소 옆에 있던 진영우체국이 건물 개축으로 지난 4일 설창사거리로 이전을 했다.새 건물이 완공되기까지는 약 1년 6개월 정도로 그…
  • [경제] 진영읍이장단협의회, 노래자랑대회 개최 새글

    김해시 진영읍이장단협의회는 지난 12일 진영바람개비 야시장 공연무대에서 읍민 화합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노래자랑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예선을 거친 12명이 본선무대에 올라 노래솜씨를 뽐냈으며 난타 공연과 초청가수 무대가 이어졌다.  김해뉴스 

  • [사회] 김해시 진영읍 보건지소 `임산부의 날` 기념행사 열어

     김해시 진영읍 보건지소는 제14회 임산부의 날을 맞아 12일 한빛도서관 다목적홀에서 임산부와 가족 70여명을 초청해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산모들이 꼭 알아야 할 내용을 주제로 가족과 함께 태아에게 보내는 덕담 메시지를 담는 `나만의 수유등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 등 진행됐다.  

  • [사회] 김해시 화재는 태풍도 못 막는다

    이달들어 이틀에 1건 꼴 6건 발생해 피해 커 초기화재 진압용 소화기활용 사용교육 절실     김해지역의 잇따른 화재에 대한 예방대책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는 가운데 이달 들어서만 6건의 크고 작은 화재가 발생 시민에 불안감을 안겨줘 관계 당국이 화재예방대책 대안 마련과 함께 실행에 옮길 때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특히 김해지역의 화재는 불의도시라는 오명답게 18호 태풍 ‘미탁’이 한반도 남해안을 급습해 폭우가 내린 지난 3일 오전 0시10분께 한림면의 한 어망제조 공장에서 불이나 건물 4개동과 기계집기류 등을 태우고 1억20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낸 뒤 1시간 30여분께 진화됐다.   더욱이 화재발생 시 당황한 나머지 초기 화재진…

  • [경제] 김해시 100세 이상 어르신 80명에 달해

    김해시 100세 이상 어르신 80명에 달해 활천동 11명으로 가장 많고 내·외동 순110세 이상 장수어르신도 15명 달해   김해시에 거주하는 인구 중 100세 이상 장수 어르신이 80명으로 나타난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시가 지난달 주민등록인구 기준으로 100세 이상 장수어르신들이 80명으로 집계된 가운데 이중 남성 22명, 여성 58명으로 나타난 가운데 여성이 남성보다 2.6배나 더 장수하고 있다고 증명되고 있다.   김해시 현재 인구는 54만 333명으로 19개 읍면동별로 장수 인원을 나눠보면 활천동이 11명으로 가장 많고, 다음으로 내외동 10명, 진영읍 7명, 북부·부원동 각 6명, 동상·불암·장유1동 각 5명, 회현·장유3동 각 4명,…

  • [사회] 진영읍 구도심 오색 인물거리 추진

    2025년까지 13억원 투입 활성화 김용환ㆍ김원일 등 지역민 중심     김해 진영 구도심 골목길 5곳이 국내 1세대 만화가인 ‘코주부’ 김용환 화백, 소설 ‘불의 제전’을 펴낸 김원일 작가 등 지역 출신 인물이 중심이 되는 문화거리로 재탄생한다.   김해시는 내년부터 2025년까지 총 13억 원을 투입해 ‘진영 인물 골목길 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각종 택지개발로 상대적 쇠퇴한 진영 구도심을 활성화하기 위해 진영인(人)을 주제로 한 골목길을 조성하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이다.   시는 우선 진영리 689일대에 김용환 화백의 대표 캐릭터인 ‘코주부길’(773m)을 조성한다. 김 화백은 한국 근대만화사의 중요 인물로 삽…

오피니언

  • 산내 현장

    산내 현장/박원철뚝뚝 떨어지는 국수살 햇살팔뚝이 탄다, 감열지처럼 까맣게 탄다산내계곡 향하는 차량행렬,나에게 휴가는 사치일 뿐이다. 

    문학,독자작품 2019-08-06

  • 서거 10주기 (2)

    서거 10주기(2)     2002년 12월 19일 오후 4시 “여기 노무현 후보 누님 계십니까?” 기자가 마을회관을 찾아왔다.“여사님 당선이 확실합니다. 상 차리십시오.” 노무현 후보 누님은 형제들이 모두…

    문학,독자작품 2019-05-26

  • 서거 10주기

    서거 10주기/박원철   그때도 오늘처럼 이렇게 더웠다.물밀 듯 밀려드는 인파에 1층, 2층 화장실을 개방하고아예 “남자분은 그냥 저쪽 담에서 볼일을 보세요” 쪽지를 붙혔다.   어느 여자분이 오랫동안 화장실…

    문학,독자작품 2019-05-23

  • 再修

    再修   겨울 칼바람 추위처럼 상처에 길어진 방학 성경책 뺨 때린 후 살며시 앉은 뒷자리   진영역사 녹슨 철길 같은 닦아내지 못한 얼룩진 신앙의 무게 본문 마태복음 18장 1절, 30년 전 내 안에 그 모…

    문학,독자작품 2019-05-09

  • 검찰총장이 할 말은 "대통령은…

    검경 수사권 조정과 공수처 신설 법안을 국회가 패스트트랙(신속 처리 안건)에 올린 데 대한 검찰의 반발이 계속되고 있다. 검찰총장은 해외 출장지에서 항의 성명을 낸 데 이어 출장 일정을 단축해 4일 귀국하기로 했다. '총장 사퇴' 주…

    칼럼 2019-05-04

  • 게시물이 없습니다.
개업
결혼,부음
행사안내
단체모임
공연/전시
칼럼
문화,예술
문학,독자작품
진영 미즈넷
만난사람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837
어제
1,017
최대
2,637
전체
406,301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28번지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