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영신문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 [정치] 김해 봉하마을 '정치 신인 산실'로 새글

    노무현 전 대통령이 잠든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은 여당 정치권과 김해시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봉하마을은 선거를 치를 때마다 여당 정치권의 민주화 성지임을 굳건히 했다. 그러다 세월이 지나면서 정치 신인들을 배출하는 산실로 변신하고 있다.이른바 '바늘과 실'과 같은 '김해 = 봉하마을' 등식은 지난 6·13 지방선거와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도 여지없이 증명했다.김해시는 이런 지리적, 정치적 여건을 활용해 전국 최대 수혜도시로 거듭나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는 김해시에서 봉하마을이 차지하는 비중이 그만큼 크다는 의미이기도 하다.​◇봉하마을의 최대 정치적 수혜자는 김경수·김정호 = 김해 봉하마을(노무현 전 대통령 고향)의 최대 정치적 수혜자는 김경수 경남지사와 김정호(김해 을) 국회의원 …

  • [사회] 진영공설운동장에 월드컵 열기 새글

    진영공설운동장에 월드컵 열기   2018 러시아 월드컵 대한민국과 스웨덴의 예선 경기가 열린 18일 밤 진영읍 공설운동장에서 응원 인파가 몰려 “대한민국”을 외쳤다.   이날 행사는 진영 청년회의소(정승민) 주최로 가수 비바를 초청해 관전 행사를 치르면서 허성곤 김해시장, 당선자 김대호 도의원 당선자, 류명렬 시의원 당선자,를 내빈을 초청했다.   행사에는 진영읍민과 인근 주민 1천여 명이 모였고조현우 선방 때는 열렬한 환호를 하기도 했다.  

  • [사회] 산북도로 인도에 폭발물 새글

    ​18일 오전 11시경 진영읍 여래리 산북도로 한적한 인도에 폭발물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군. 경이 출동했다. 한적한 산북도로에 여러 대의 군부대 차와 경찰차가 동원된 걸 보고 인근 주민들이 놀라서 뛰쳐나오기도 했다.   폭발 물은 군 폭발물 전문가의 협조 아래 경찰에서 회수했다.회수한 푹발 물은 비닐에 감싸져 있었고 누가 그곳에 갖다 놨는지 조사중이라고 경찰관계자는 말했다. 

  • [사회] 김해시 스마트시티 특화단지 최종 선정

    김해시가 국토교통부에서 공모한 ‘2018년 스마트시티 테마형 특화단지 마스터플랜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스마트시티 테마형 특화단지 지원사업’은 기존에 형성된 시가지에 스마트 서비스를 적용해 교통·에너지·방범 등의 생활편의를 개선하고, 지역 고유의 산업·문화적 경쟁력 강화를 추진하기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을 지원하는 사업이다.지난 14일 발표된 최종 지자체에는 김해시, 대전광역시, 충북도, 경기도 부천시가 포함됐다. 영남권에는 김해시가 유일하다.선정된 지자체에는 종합 기본 계획 수립을 위한 국비 2억2500만원과 전문가 컨설팅이 각각 지원된…

  • [사회] 물줄기를 피해라

     한 낮 기온이 25도를 웃도는 등 초여름 날씨를 보인 16일 오후 경남 김해시 외동의 한 분수대에서 어린이들이 물놀이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오피니언

  • 김해문인협회 6월 월례회

    김해문인협회 6월 월례회   12일 김해문인협회(회장: 김석계) 월례회가 있었다. 월례회는 매월 둘째 주 화요일이다.현재 진영읍에 거주하는 협회 회원은 10여 명이다. 김해문인…

    문화,예술 2018-06-12

  • 詩낭송열린음악회 10월 개최예…

     2010년 11월 진영신문 창간 음악회<詩낭송열린음악회>를 진영한빛도서관에서  진영신문 주최로 개최했다.그 후 매년 가을마다 개최를 해오고 있다. 출연자가 50여 명으로 한빛도서관 개관이래 음악회로는 성…

    문화,예술 2018-06-12

  • 덧셈과 뺄셈

    덧셈과 뺄셈/이은정  어릴 적 수의 개념을 익힐 때 가장 먼저 배웠던 것이 덧셈과 뺄셈이다.더하기는 무조건 좋은 것이고 빼기는 무언가 손해 보는 느낌으로 받아들였다.그러나 인생살이에서 더하기가 꼭 좋은 일만은 아니란 것은 …

    문학,독자작품 2018-06-12

  • 김해시, ‘제2회 여의사랑 문…

     김해시 회현동 여의사랑문화제전위원회는 오는 15일과 16일 이틀간 회현동 봉황대 일대에서 옛 가락국 여의낭자의 정절을 기리고 침체된 원도심을 살려 주민들의 애착심을 제고하기 위해 ‘제2회…

    문화,예술 2018-06-09

  • 내가 아는 보수와 진보

    내가 아는 보수와 진보왠지 우파 좌파, 이런 말들은 센 느낌으로 들어와요. 그래서 부러 피하고 싶은 단어이기도 해요. 그래도 내 몸의 왼발 오른발 정도로 생각하고 함 적어볼게요. 먼저 우파와 좌파를 알아볼까요우파는 먹고사는 것에 주목…

    칼럼 2018-06-07

정보마당

개업
결혼,부음
행사안내
단체모임
공연/전시
칼럼
문화,예술
문학,독자작품
진영 미즈넷
만난사람
  • 내가 아는 보수와 진보

    내가 아는 보수와 진보왠지 우파 좌파, 이런 말들은 센 느낌으로 들어와요. 그래서 부러 피하고…

    2018-06-07

  • 죄 많은 사람이 대통령

    죄 많은 사람이 대통령

    죄 많은 사람이 대통령  봉하마을이 가까운 단골 이발관,오늘도 동네 할배 두 분은 …

    2018-05-30

  • 노동이 즐거운 사람은 출마자

    노동이 즐거운 사람은 출마자   출퇴근길 읍내 사거리에 운동화 끈 질끈 묵…

    2018-05-30

  • 마셜플랜

    마셜플랜

    마셜플랜어제 동네 이발관에서 이발을 하다 TV에 핵 포기로 북한에 대한 <마셜플랜>…

    2018-05-30

  • 살고 싶은 좋은 집짓기

    살고 싶은 좋은 집짓기(1) /박원철    사회를 구성하는 최소 단위는 …

    2018-05-30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324
어제
441
최대
2,637
전체
52,196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65번길 47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