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빅데이터 분석 행정수요·소비규모 파악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정치

김해시 빅데이터 분석 행정수요·소비규모 파악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138회 작성일 19-03-09 19:08

본문

빅데이터 분석포스터

김해시는 이동통신사, 카드사 매출데이터를 활용해 행정서비스를 유발하는 서비스 인구지역 소비현황을 분석하고 그 결과를 시 공공데이터 플랫폼(stat.gimhae.go.kr)을 통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서비스 인구란 주거인구와 근무관광쇼핑교육 등 일시적으로 김해를 방문하는 인구를 모두 포함하는 개념으로 특정시간, 특정지역에 존재하는 인구를 말한다.

 

이번 분석에서는 SK텔레콤의 휴대전화 위치데이터 1시간단위 집계와 통계청 국가승인통계 등을 활용해 전체 인구수로 보정한 데이터를 활용했다.

 

지난해 말 기준 김해시의 경우 1일 평균 552758(외국인 제외)이 생활하는 것으로 분석됐으며 이는 주민등록인구 533672명보다 2100명이 많다.

 

특히 공장지대가 밀집한 상동면의 경우 주민등록인구 대비 서비스 인구가 3.5(주민등록인구 4364, 서비스인구 15288) 많았으며 주촌진례 2.5, 생림면도 2.4배가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성연령별, 월별, 읍면동별, 시간대별로 서비스 인구통계와 지도기반으로 사용자가 분석도 가능해 행정수요 파악과 시정계획 수립에 폭넓게 활용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신한카드 매출데이터를 활용해 2016년부터 20183년간 김해시 소비동향도 분석했다.

 

2018년 소비총액은 42833억원으로 전년대비 9.9% 상승했으며 소비대상별로 살펴보면 김해시민 24217억원(56.5%), 외지인 15528억원(36.2%) 법인 3113억원(7.3%)이며 김해시민, 외지인 모두 40대 소비가 가장 많았다.

 

소비 업종은 김해시민의 경우 유통(28.17%), 요식·유흥(18.56%), 주유(16.61%) 순이었으며 외지인은 유통(25.62%), 주유(21.89%), 요식(19.45%) 순으로 지출이 많았다.

 

지역별 소비현황은 내외동(17.9%), 진영읍(10.9%), 장유1(10.9%) 순으로 많았으나 소비대상별로 구분하면 김해시민은 내외동(24.4%), 북부동(10.6%), 장유1(9.4%) , 외지인은 진영읍(14.0%), 장유1(14.1%), 내외동(9.4%) 순으로 소비가 많았다.

 

2018년 최대 소비월은 12월로 3813억원(김해시민 2145, 외지인 1383, 법인 285), 최소 소비월은 2월로 3129억원(김해시민 1798, 외지인 1103, 법인 231)으로 분석됐다.

 

특히 김해시민이 김해지역 외에서 소비한 소비 유출은 201629827억원, 201733528억원, 20188월 현재 23135억원으로 분석됐으며 결제대행, 홈쇼핑, 보험, 온라인거래 등 온라인 매출 51.84%는 분석에서 제외됐다.

 

유출지역은 부산(31.5%), 경남(25.8%), 서울(21.0%) 순이었으며 경남지역 내에서는 창원(63.1%), 양산(10%), 밀양(4.5%) 순으로 소비가 발생했다.

 

소비 유출 업종은 유통(17.1%), 요식(16.08%), 주유(15%), 자동차(10.8%), 의료(9.7%) 순으로 많았다.

 

김해시 관계자는 서비스 인구, 소비현황 분석은 일회성 분석을 지양하고 시스템을 통해 사용자가 필요에 맞게 다양한 조건으로 분석 및 모니터링 할 수 있도록 했고 시정 정책의 기본이 되는 주요 정보인 만큼 지속적인 데이터 수급과 표준화로 데이터를 통한 과학행정을 구현하겠다고 밝혔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486
어제
387
최대
2,637
전체
203,576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28번지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