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최초 ‘히타이트 유물’ 김해 온다 > 문화,예술

본문 바로가기

문화,예술

한국 최초 ‘히타이트 유물’ 김해 온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영신문 댓글 0건 조회 2,922회 작성일 24-05-17 04:59

본문

f77f92d5f2283d94d71198d1f566a557_1715889551_2.jpg
 

인류 최초의 철기문명으로 알려진 히타이트 유산을 김해에서 만날  있다

김해시(시장 홍태용) 지난 16 김해시청에서 국립김해박물관튀르키예 초룸시튀르키예 문화관광부와 

특별전히타이트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히타이트 유물의 국내 전시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협약은 특별전 ‘히타이트 체계적인 준비와 진행을 위한 것으로 특별히 

초룸시 하릴 이브라힘 아쉬근 시장과 튀르키예 문화관광부 문화유산박물관실장(차관보급) 참석했다 

특별전히타이트 김해 3 메가이벤트(전국(장애인)체전김해방문의해동아시아문화도시) 

가야고분군 유네스코 등재 1주년을 기념해 오는 2024 10 8일부터 2025 2 2일까지 

국립김해박물관에서 개최된다

히타이트는  3700  아나톨리아 고원에서 번영했으며 인류 최초로 철기를 사용한 문명으로 알려져 있다

전시에서는 히타이트가 강대국으로 거듭날  있었던 무기와 금속 제작기술을 보여주는 히타이트 수도 

하투샤 출토 청동검갑옷  229점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한국과 튀르키예 지자체가 중심이  국내  전시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국내 최초 히타이트 전시가 김해에서 개최되는 데에는 김해시와 튀르키예 초룸시와의 인연이 

 역할을 했다

튀르키예 북부 흑해지역 중앙에 위치한 초룸주의 주도 초룸시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히타이트의 수도 

하투샤 유적과 유물이 남아있는 역사문화도시이며 김해시는 철기문화를 꽃피운 가야의 수도로 

 도시가 고대 철기문화라는 연결고리를 가지고 있다

이러한 역사적 배경을 바탕으로  도시는 2018 국제 우호도시협약을 맺고 활발한 

교류를 이어오던 중에 공동특별전 개최라는 소중한 결실을 맺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진영신문  |  대표 : 박원철   |   소재지 : 50864 경상남도 김해시 진영읍 진영로 228번지   |   Tel . 055-343-4646   |   Fax : 0303-3130-0142   |   e-mail : adam43@hanmail.net
등록번호 경남 아 02370   |   발행인·편집인 : 박원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원철

Copyright © 2010-2018 진영신문. All right reserved. Design by Cube6